전화번호 안내

전화번호 안내
가이드

  • 도서 대출•반납•예약•연장 문의 043-290-6392~3
  • 그룹세미나실 이용신청 043-290-6392
  • 멀티미디자료 대출•반납•예약 문의 043-290-6395
  • 도서관이용교육신청 043-290-6393
  • 타기관 자료대출 043-290-6392
  • 국회 국중 원문DB 이용문의 043-290-6393, 6395
  • 원문복사자료신청 043-290-6393
  • 로그인•홈페이지 접속문의 043-290-6392, 6393, 6397
  • 이용자바코드발급, 서면신고 043-290-6393
  • 자료구입, 빠른교재 신청문의 043-290-6396
  • 전자저널•원문DB•간행물 이용문의 043-290-6394
  • e-Book 이용문의 043-290-6393, 6397
  • 학위논문파일제출 043-290-6395

전체메뉴닫기


상세정보

  • 상세정보

부가기능

내가 살고 싶은 작은 집 : 공간 낭비 없이 내 삶에 가장 어울리는 집을 짓는 방법 [전자책]

상세 프로파일

상세정보
자료유형eBook
서명/저자사항내가 살고 싶은 작은 집 [전자책]: 공간 낭비 없이 내 삶에 가장 어울리는 집을 짓는 방법/ 임형남, 노은주 [공] 지음.
개인저자임형남
노은주
발행사항고양: 위즈덤하우스, 2017: (북큐브네트웍스, 2017).
형태사항전자책 1책: 천연색삽화.
기타형태 저록내가 살고 싶은 작은 집, 9788960863248
ISBN9788960863200(전자책)
9788960863248(종이책)
일반주기 본표제는 표제면 이미지의 표제임
요약작지만 작지 않은 집!우리는 집에 대한 로망이 있다. 마당이 있는 집, 빛과 바람이 통하는 집, 놀이터 같은집... 그러나 현실적 여건 때문에 집짓기는 먼 미래의 일로 미뤄둔 이들이 많다. 여기 작지만 작지 않은 집, 집의 군살을 걷어내고 내 삶에 꼭 필요한 행복을 채운 아홉 집의 이야기를 담은 책이 있다. 『내가 살고 싶은 작은 집』은 불필요한 것들을 덜어내고 꼭 필요한 공간만 담아 내가 꿈꿔온 로망을 실현하는 법을 제시한다. 작은 집에 대한 기존의 생각을 바꾸면 살고 싶었던 집을 충분히 지을 수 있음을 알게 될 것이다.건축주와 함께 집의 가치를 찾아나가는 것으로 유명한 건축가 임형남, 노은주 저자는 이 책에서 몸에 맞는 옷처럼 적당하면서 따뜻하고 편안한 집을 짓기 위해 어떤 생각의 전환이 필요한지 이야기한다. 더불어 로망, 시작, 시간, 놀이, 자아, 가족, 공부와 휴식, 자연, 전통 등 내 삶에 맞는 집을 짓기 위한 9가지 키워드를 제시하고, 라이프 맞춤 집짓기의 아이디어를 보여주는 아홉 집의 사례와 작지만 좋은 집짓기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주는 50문 50답을 담았다.
이용가능한
다른형태자료
책자형태로도 간행: ISBN 9788960863248
원본주기원본:고양 : 위즈덤하우스, 2017.351 p. : 천연색삽화 ; 23 cm
시스템주기접근방법: World Wide Web
비통제주제어주택,집짓기
언어한국어
바로가기URL
QR Code

소장정보

  • 소장정보

서가부재도서신고 서가부재도서신고 청구기호인쇄 청구기호인쇄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매체정보
1 NEB7092 해군사관학교도서관/전자책/ 대출가능 서가부재도서신고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초록

  • 초록

초록 일부

작지만 작지 않은 집!

우리는 집에 대한 로망이 있다. 마당이 있는 집, 빛과 바람이 통하는 집, 놀이터 같은집... 그러나 현실적 여건 때문에 집짓기는 먼 미래의 일로 미뤄둔 이들이 많다. 여기 작지만 작지 않은 집, 집의 군살을 걷어내고 내 삶에 꼭 필요한 행복을 채운 아홉 집의 이야기를 담은 책이 있다. 『내가 살고 싶은 작은 집』은 불필요한 것들을...

more더보기

초록 전체

목차

  • 목차

목차 일부

여는 글 _ 왜 ‘작은 집’인가? 

1. 작은 집+로망: 작은 집에 어떻게 정원을 가질 수 있을까 
ps. 1. 로망을 담은 집 
ps. 2. 정원이 있는 집 

2. 작은 집+시작: 작은 집에 어떻게 신혼부부의 꿈을 담을 수 있을까 
ps. 1. 신혼부부를 위한 집 
ps. 2. 연결이자 시작인 집 

3. 작은 집+시간: 작은 집에서는 어떻게 이야기가...

more더보기

목차 전체

저자소개

  • 저자소개

건축은 땅이 꾸는 꿈이고, 사람들의 삶에서 길어 올리는 이야기다. 노은주, 임형남 부부는 땅과 사람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둘 사이를 중재해 건축으로 빚어내는 것이 건축가의 역할이라 생각한다. 이들은 홍익대 건축과 동문으로, 1999년부터 함께 가온건축을 운영하고 있는데, ‘가온’이란 순우리말로 가운데·중심이라는 뜻과, ‘집의 평온함(家穩)’이라는 의미를 함께 가지고 있다. 가장 편안하고, 인간답고, 자연과 어우러진 집을 궁리하기 위해 이들은 틈만 나면 옛집을 찾아가고, 골목을 거닐고, 도시를 산책한다. 그 여정에서 집이 지어지고, 글과 그림이 모여 책으로 엮이곤 한다. 몸에 맞는 옷처럼 적당하면서 따뜻하고 편안한 집을 꿈꿀 때 필요한 생각들을 정리하면서 이 책을 쓰게 되었고, 2013년 <SBS 정석문의 섹션라디오 ‘집과 사람’>에서 1년간 나누었던 이야기가 양념으로 곁들여졌다. 

홍익대, 중앙대 등에서 강의를 했고, 2011년 ‘금산주택’으로 공간디자인대상을, 2012년 한국건축가협회 아천상을 수상했다. KBS 해피선데이 <남자의 자격>에 멘토 건축가로 출연했으며, 그 외 <KBS 시사기획 창 ‘살(買)것인가, 살(居)것인가> <EBS 다큐프라임 ‘행복한 건축’> <SBS스페셜 ‘학교의 눈물’> <MBC 다큐프라임 ‘집, 삶을 바꾸다’> <MBC스페셜 ‘공간혁명 작은 집’> 등에 출연했다. 저서로 《나무처럼 자라는 집》 《집주인과 건축가의 행복한 만남》 《서울풍경화첩》 《이야기로 집을 짓다》 《작은 집 큰 생각》 《사람을 살리는 집》 《집, 도시를 만들고 사람을 이어주다》 《그들은 그 집에서 무슨 꿈을 꾸었을까》 《생각을 담은 집 한옥》 등이 있고, <세계일보 ‘키워드로 읽는 건축과 사회’> <조선일보 ‘노은주·임형남의 골목발견’> 칼럼을 연재하고 있다.


서평

  • 서평
로그인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