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 안내

전화번호 안내
가이드

  • 도서 대출•반납•예약•연장 문의 043-290-6392~3
  • 그룹세미나실 이용신청 043-290-6392
  • 멀티미디자료 대출•반납•예약 문의 043-290-6395
  • 도서관이용교육신청 043-290-6393
  • 타기관 자료대출 043-290-6392
  • 국회 국중 원문DB 이용문의 043-290-6393, 6395
  • 원문복사자료신청 043-290-6393
  • 로그인•홈페이지 접속문의 043-290-6392, 6393, 6397
  • 이용자바코드발급, 서면신고 043-290-6393
  • 자료구입, 빠른교재 신청문의 043-290-6396
  • 전자저널•원문DB•간행물 이용문의 043-290-6394
  • e-Book 이용문의 043-290-6393, 6397
  • 학위논문파일제출 043-290-6395

전체메뉴닫기


상세정보

  • 상세정보

부가기능

82년생 김지영 : 조남주 장편소설

상세 프로파일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82년생 김지영: 조남주 장편소설/ 조남주 [지음].
개인저자조남주,1978-
발행사항서울: 민음사, 2016.
형태사항190 p.; 20 cm.
총서사항오늘의 젊은 작가;13
ISBN9788937473135
9788937473005(세트)
일반주제명한국 현대 소설[韓國現代小說]
언어한국어
QR Code

소장정보

  • 소장정보

서가부재도서신고 서가부재도서신고 청구기호인쇄 청구기호인쇄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매체정보
1 MAZ297567 811.3 조211ㅍ 육군사관학교도서관/일반자료실(충무관1층)/ 대출중 2019-12-23 예약가능
(1명 예약중)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2 NEM248570 811.36 조192ㅍ 해군사관학교도서관/일반자료실/ 대출중 2019-12-12 예약가능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3 NEM254181 811.36 조192ㅍ c.2 해군사관학교도서관/일반자료실/ 분실(이용자분실)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4 AEM210632 811.32 조192ㅍ 공군사관학교도서관/2층 일반자료실/생도추천도서코너 대출중 2019-12-09 예약가능
(1명 예약중)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5 KEM47750 813.7 조211팔 국군간호사관학교도서관/종합자료실/ 대출중 2019-10-24 예약가능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6 K152290 813.7 김79ㅍ c.2 육군3사관학교도서관/인문과학자료실(2층)/ 대출가능 서가부재도서신고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7 K148459 813.7 김79ㅍ 육군3사관학교도서관/인문과학자료실(2층)/ 대출중 2019-12-05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8 K152291 813.7 김79ㅍ c.3 육군3사관학교도서관/인문과학자료실(2층)/ 대출가능 서가부재도서신고 인쇄 이미지
false|false|true|false |false|true |false
 


서평

  • 서평
2017년 대한민국을 살아내는 여성들에 대한 소설이 아닌 르포 [ *******N4102348 | 2017-12-03 ] 5 | 추천 (1)
많은 남성분들이(심지어 여자분들도) 이 책이 왜곡이 심하다고 폄하하기도 하지만, 저에겐 일기장 같은 책이었습니다. 김지영씨와 비슷한 나이대에 서울에서 대학생활, 직장생활을 했던 제 삶과 많은 부분이 닮아있어서 책을 읽는 동안 얼마나 먹먹했는지 모릅니다. 책 속 주인공인 김지영씨 정도면 굴곡 없고 평범한 삶인데 도대체 인생에 뭐가 불만이라고 저러냐!라며 배부른 소리한다고 하는 분들도 있을 거고, 저처럼 장면장면마다 폭력에 순응할 수 밖에 없었던 그 마음이 공감되어 슬프고 아픈 분들도 있을겁니다. 이 책은 3시간 정도면 충분히 읽을 수 있으니 페미니즘에 대해 본인 가치관의 호불호를 떠나 많은 분들이 한번 읽어보셨으면 합니다. 직접 경험이 없어서(!) 소설 속 김지영씨가 이해가 안되더라도, 타인을 이해해보려는 그 마음이 소중하니까요. ^^
로그인폼